[사건] 포기 힘든 '미얀마' 지리의 힘

앞서 언급한 대로 최근 미얀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이유에는 이 땅이 가진 천문학적 가치의 지정학적 요인이 한몫한다. 그런데 지정학적으로 중요한 지역이라는 표현에는 한 가지 결정적인 맹점도 있음을 잊어서는 안 된다. 물론 좋은 의미가 대부분이지만 반대로 이는 강대국이 아니라는 뜻이고, 한 발짝만 더 나아가면 여러 강대국들이 탐을 내기에 결국 ‘화약고’가 될 운명도 상존한다는 뜻이다.

2022년 9월 21일

[사건] 포기 힘든 '미얀마' 지리의 힘

[사건] '캄보디아' 게이트, 대만인 피싱 갈취

[사건] 2022년 싱가폴 '국경일' 총리 메시지

[사건] 스쿠터 공화국 비엣남, 배경과 해석

[사건] '야마시타 골드'와 2022 필리핀 대선

[사건] 발리Bali, 인니 속 무국적 지대

[사건] 인류학자, 발리에서 호텔사업하다①

[리뷰] 올리버 왕, 필리피노 아메리칸 DJ

[칼럼] 루뜨아시아 추천, 동남아 베스트 도시

[사건] 양곤의 풍경은 왜 다를까?

[사건] 싱가폴 창고업과 힌렁 부도